봄철 기미, 원인에 맞는 치료가 중요한 이유 [이지영 원장 칼럼]

이지영 원장l승인2021.03.31l수정2021.03.31 14:1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인천 휴먼피부과 청라점 이지영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기미와 주근깨 같은 색소질환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다. 기미는 겨울동안 옅어졌다가 봄이 되면 다시 짙어지기를 반복하는 만성 색소질환으로 여기에 미세먼지와 황사, 봄철 꽃가루 등도 피부를 자극하며 트러블을 유발한다.

기미는 여러 가지 요인에 의해 발생하지만 자외선이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봄철부터 강해지는 자외선에 의해 악화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 기미나 잡티 등과 같은 색소 질환은 한번 생기면 잘 없어지지도 않으며, 시간이 경과할수록 더욱 짙어지기 때문에 초기 관리가 중요하다.

기미는 재발이 잦고, 자외선 노출 및 호르몬 불균형 등의 복합적인 원인의 작용으로 발생하므로 모양과 증상 그리고 피부 타입에 맞는 치료를 받아야 한다.

흔히 많이 알려져 있는 기미치료인 레이저토닝도 장비가 다 다르고 장비마다 시술 방법에 따라 다른 결과가 나올 수 있다. 레블라이트, 스타워커, Qx-max등의 장비를 피부 타입 이나 상태에 따라 적절히 조합하여 치료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특히 레블라이트는 선택적으로 멜라닌 색소만을 파괴해 주변 피부조직을 손상하지 않고, 시술 후에는 딱지가 남지 않아 흉터에 대한 부담도 적은 편이며, 통증도 거의 없어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또한 피부 깊이 열에너지가 전달되면서 콜라겐 형성을 촉진하며 피부톤과 주름, 모공, 피부결 등을 개선하는 효과도 있다.

기미는 잘못된 방법으로 시술 시 오히려 진해지는 경우가 흔하고 무조건 저렴한 가격을 알아보기 보다는 피부과 전문의의 진찰 후 개개인 맞춤 레이저로 시술 받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의료진과의 상담을 통해 정확한 피부 상태 진단이 우선되어야 한다는 것을 명심해야 하겠다.(인천 휴먼피부과 청라점 이지영 원장)

이지영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1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