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신혼여행 박람회 사용법 [허승규 칼럼]

미디어파인 허승규 선임기자l승인2021.08.27l수정2021.08.27 19: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몰디브 유앤미 바이 코쿤 리조트의 언더워터 레스토랑 (사진-몰디브관광청)

[미디어파인=허승규의 여행의 조각] 국내 백신 접종 완료자들의 허니문의 경우, 하와이와 몰디브 문의가 많은 상황입니다. 만약 몰디브를 선택할 때, 단순한 가격 경쟁이 아니라 왜 이 가격을 선택해야 하는지 그래서 우리 예비 신혼부부가 얻어갈 것은 무엇인지를 직접 묻고 이해할 필요가 있습니다.

스포츠 경기의 경우, 시작 전에 이미 승부는 갈려있습니다. 경기 전, 이미 철저한 준비가 된 선수가 되어 보면 어떨까요? 예비 신랑·신부가 왜 신혼여행 박람회를 방문해서 상담해야 하는지 여행기자 시각으로 정리해보았습니다.

▲ 몰디브 앙사나 벨라바루 (사진-몰디브관광청)

①새로운 시장과 상품은 끊임없이 송곳처럼 나온다. 이에 대한 1:1 전문가 대면상담이 가능하다.

1:1 대면상담을 받으며 개별적인 문제를 즉석에서 해결하기도 하고, 현지에서 겪을 수 있는 리스크를 제거하거나 대처방안을 알 수 있습니다. 또한 무심코 지나쳤던 것들이나 간과할 수 있는 팁(Tips)도 리마인드해줍니다. 심지어 새로운 상품과 컨셉 여행을 제안받고 그에 맞는 최적 여행지도 셋팅해 주기도 합니다.

예를 들면, 우리가 특별하게 비스포크(맞춤 정장)를 맞추는 이유는 재단사와의 소통을 통해서 자신의 최적 핏과 정장을 맞추는 건데요. 허니문 역시, 전문가와 소통을 통해서 리조트의 인테리어 컨셉, 액티비티·휴양·관광형 등 여행 취향, 예산에 맞게 허니무너들에게 최적의 허니문을 맞추는 겁니다. 비교 설명을 듣고 리조트를 경험하는 것과 가격만 싸게 받고 리조트를 즐기는 거랑은 당연히 차이가 있을 듯 합니다.

▲ 몰디브 페어몬트 시루펜푸시의 200미터 풀 (사진-허니문리조트)

②다양한 부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여행상품을 할인가격으로 제공받는 것은 물론이며 쿠폰이나 프로모션을 통해 다른 혜택을 더 받을 수 있습니다. 소중한 내 돈을 아끼기 위해 발품·손품을 팔려면 적지 않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한데, 이 모든 것을 한꺼번에 해결해주어 금전적 메리트를 극대화시킬 수 있습니다. 선택과 집중을 통해 평생 기억에 남을 수 있는, 온전히 허니문에 집중할 수 있는 시간적인 여유로움을 제공받을 수 있는 것이 장점입니다.

예를 들면, 부자들이 금융회사 VIP라운지를 찾는 이유는 대기고객 눈치보지 않으면서 최적 포트폴리오 제안은 물론, 특별한 고객초청행사와 고급 사은품 등의 부가서비스도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 하와이 포시즌스 오아후 앳 코올리나 (사진-하와이관광청)

③전문가 상담 이후는 물론 허니문이 끝난 후에도.. 언제든 귀찮게 물어봐도 다 대답해준다.

나 혼자만의 여행이라면 난처하거나 불편한 일에 처해도 신포도 여우처럼 대충 타협하고 넘어가거나 혼자 이불킥하면 되지만, 함께 가는 여행이고 인생 단 한번이므로 유튜브 두서너번 보고 떠나면 두고두고 악몽으로 남게 됩니다.

일반적으로 유튜브 특성상 영상이 길어야 10~15분이라서 아름다운 시각적 요소와 추상적인 언어의 유희만 전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예비 신랑·신부에 따라 예산도 상이하고 취향도 다르므로 해당 유튜버(전문가)와 직접 만나서 더 디테일하게 이야기를 나누고, 미팅 이후에도 수시로 연락해서 물어보고 확인해 볼 수 있어야 합니다.

▲ 몰디브 마푸시바루-워터 풀빌라 (사진-허니문리조트)

한편, 다가오는 9월 4일(토)과 5일(일)에 열리는 『허니문리조트의 신혼여행 박람회』에는 하와이, 칸쿤 신혼여행 특전 외에도 몰디브 신혼여행 하이엔드 특전을 준비했다고 합니다.

▲ 몰디브 하이엔드 라인 Best 5 (사진-허니문리조트)

위에 나열된 5개의 몰디브 리조트는 모두 다 고가의 리조트이기 떄문에 어떻게 투숙하면 좋은지, 왜 가야하는지, 밀플랜은 어떻게 하면 좋은지, 어떤 프로모션이 있는지, 타 리조트와의 특징은 무엇인지를 들어볼 수 있다고 합니다.

행복한 여행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 9월 허니문리조트 신혼여행박람회 (사진-허니문리조트)
미디어파인 허승규 선임기자  love24hours@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편집국장 : 김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1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