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위있는 그녀' 유서진, 남편 추적 시작했다 '불안감 고조'

유서진, '품위있는 그녀' 속 깊은 한숨에 시청자 함께 한숨 쉰 이유 오서윤 기자l승인2017.07.09l수정2017.07.09 23: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 출처 : JTBC '품위있는 그녀' 캡처 화면

[미디어파인=오서윤 기자] '품위있는 그녀' 유서진이 남편을 추적하기 시작했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JTBC '품위있는 그녀'에 차기옥 역으로 출연한 유서진은 견고했던 믿음이 깨져가는 모습을 세심하게 그려냈다.

이날 차기옥은 집에 들어오지 못한다는 남편 장성수(송영규)의 말과 남편의 바람 소식을 전한 통화 내용을 끊임없이 생각하며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발신번호 표시제한 추적 서비스를 신청하며 정체불명 상대의 정체에 한 발짝 가까워지기 시작한 차기옥은 남편의 핸드폰 비밀번호를 풀어보는 등 깊어지는 의심을 감추지 못했다.

유서진은 놀라운 정보력과 인간적인 면모로 많은 등장인물들 사이에서 균형을 잡아주는 인물 차기옥으로 열연,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감정을 표출하고 있다.

정작 둔감했던 자신의 불행을 뒤늦게 눈치채가는 섬세한 내면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매번 긴장을 선사하는 유서진의 JTBC '품위있는 그녀'는 매주 금, 토 밤 11시에 방송된다.

오서윤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23길 47(당주동, 미도파광화문빌딩 601-23호)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편집인 : 이창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7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