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성비염, 축농증, 부비동 코물혹.. 수술후 재발되었다면 [왕수상 원장 칼럼]

오비주한의원 왕수상 원장l승인2019.03.05l수정2019.03.05 17:0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제공=오비주한의원

[미디어파인=왕수상 원장 칼럼] 비염, 축농증, 코물혹 등 호흡기 질환 환자들에겐 요즘 같은 초미세먼지는 더욱 걱정이 될 수 밖에 없다.

환경오염의 영향으로 비염, 축농증(부비동염), 부비동(전두동, 사골동, 접형동, 상악동) 코물혹, 후비루, 천식, 기침과 같은 호흡기 질환 증상을 비롯해 유아ㆍ소아들의 아데노이드비대증, 중이염, 아토피에 이르기까지 알레르기 질환이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흔한 병이 돼 버렸다.

오비주한의원의 왕수상 원장은 “이러한 증상이 만성이 되어버렸다면 항히스타민제, 스테로이드제, 항생제 등이 듣질 않아 수술을 선택하기 마련”이라며 “수술 역시 완벽한 치료가 되기는 쉽지 않을 정도로 재발이 빈번하기에 환자들은 재수술과 다른 치료방법을 놓고 고민하게 되는 것이 현실”이라고 말했다.

이런 유형의 환자들 가운데는 후비루와 가래, 구역감, 코건조증인 합병증을 겪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다른 증상으로는 안면통증, 두통, 코골이, 수면무호흡증, 기침, 천식, 피부알레르기, 아토피 등도 빈번하게 나타난다. 만성비염, 만성축농증(부비동염), 부비동 코물혹 수술 후 다시 재발되어 2~7번의 수술을 반복하는 환자들도 쉽게 볼 수 있다.

왕수상 원장에 따르면 만성비염, 만성축농증 등은 증류한약 복용치료와 코네블라이저 치료 등으로 해소할 수 있다.

특히 네블라이저치료의 경우 수술 후 호흡기질환은 물론이고 요즘같은 초미세먼지와 감기에 효과적이다. 네블라이저기계 안에 R2라는 증류한약액을 넣어 훈증하는 치료방법으로 비강 내 점막의 붓기와 염증을 완화시켜 주고 건조한 점막을 촉촉할수 있게 습도를 유지시켜준다. 또한 코 네블라이저치료는 미세먼지 배출도 도와준다.

왕수상 원장은 치료도 중요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정확한 진단을 위해 치료 전, 치료 종료 후에 CT를 찍어 비교 확인 하여 재발을 예방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비주한의원 왕수상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편집인·편집국장 : 김영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9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