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소상공인 골목경제 살린다…안산시와 업무협약 체결

오서윤 기자l승인2019.05.03l수정2019.05.03 17: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이번 협약으로 道 중심 사업구조를 시군까지 확장, 고용서비스 허브기관 역할 강화
- 일자리를 통한 시ㆍ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기존 사업과 연계방안 모색할 것

[미디어파인=오서윤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대표이사 문진영)이 시군 지역일자리 창출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안산시와 경기도일자리재단은 3일 안산시청에서 ‘소상공인 역량강화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식을 갖고 안산시 지역경제와 경기도일자리재단 고용서비스의 유기적인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로 합의했다.

‘소상공인 역량강화 지원사업’은 안산시 소상공인의 경쟁력 향상을 통해 지역경제성장을 견인하고자 계획된 사업으로 ▲상인대학 운영 ▲경영컨설팅 및 경영환경개선 지원 ▲공동세일전 등 나들가게 지원 등이 추진된다.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경기도일자리재단은 道 중심의 일자리 사업구조를 시군 단위까지 확장하여 고용서비스 허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중장년 일자리박람회, 신중년 금융주치의 사업 등 재단의 타 일자리사업과 시ㆍ군 지역과의 연계방안을 모색하는 등 지역 일자리창출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산시장과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 양 기관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해 사업추진 경과 및 계획 보고, 협약서 서명, 기념촬영 등을 진행했다.

경기도일자리재단 문진영 대표이사는 “안산시와 경기도일자리재단, 두 기관이 지역경제를 위해 힘을 모아 기쁘다”며 “일자리 전문기관과의 협력이 지역일자리창출의 시너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소상공인 역량강화 지원사업’의 일환인 ‘상인대학’은 안산시 소상공인의 역량강화교육을 위한 교육프로그램으로 참여 소상공인에게는 경영컨설팅, 경영환경개선비용 지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은 5월 중 지역상인회를 대상으로 3개의 참여상권 모집을 시작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공익적일자리팀(031-270-9620) 또는 홈페이지(www.gjf.or.kr)으로 문의하면 된다.

오서윤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아미 에우제니는 우리나라 저소득 가정의 소외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주얼리 판매 수익금의
20%를 사단법인 위스타트에 후원하고 있다.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대표이사 : 신동재  |  전무이사 : 이창석   |  편집국장 : 김영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9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