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2019 첨단국방산업전 참가

오서윤 기자l승인2019.06.19l수정2019.06.19 10:1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18일~21일까지 대전에서 소형 정찰드론 시스템과 미래병사체계 등 전시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바탕으로 드론 및 로봇의 국방분야 적용 확대에 주력

▲ 18일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열린 ‘2019 첨단국방산업전 및 미래 지상전력기획 심포지엄’에서 LIG넥스원 홍보부스를 방문한 고객이 개인전투체계 가상체험을 하고 있다.

[미디어파인=오서윤 기자] LIG넥스원(대표 김지찬)이 6월 18일부터 21일까지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열리는 ‘2019 첨단국방산업전 및 미래 지상전력기획 심포지엄’(이하 첨단국방산업전)에서 소형 정찰드론 시스템과 미래병사 체계를 소개했다.

국방과학연구소의 민군협력진흥원이 주도하고 LIG넥스원이 주관해 개발 중인 소형 정찰드론 시스템은, 상용드론 및 수직 이‧착륙 기술을 활용했으며 수동 및 자동경로 비행지원이 가능해 목표물을 자동으로 추적할 수 있고, EO/IR(전자광학/적외선) 영상 촬영도 가능하다.

LIG넥스원은 육군 워리어플랫폼(개인전투체계)사업을 위한 핵심기술 확보를 위해 자체 연구개발을 수행하고 있으며, 모듈 통합형 개인전투체계(미래병사체계)는 그 중 하나이다. 미래병사체계(Future Soldier Solution)는 변화된 미래 전장환경에 대응하고 감시정찰 및 정밀타격 임무 수행을 위해 병사 개인장비에 첨단 기술을 적용한 통합형 무기체계이다. 병사 개인의 운용성을 고려하여 소형, 경량화하였고, 주·야간 영상 확보를 위한 센서인 주야관측 모듈을 적용했다. 실시간으로 정보 공유가 가능해 지휘통제 능력과 작전 수행 능력을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LIG넥스원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바탕으로 드론 및 로봇의 국방분야 적용 확대에 주력중"이라며 "무기체계의 첨단화를 주도하는 종합방산업체로서 군의 신뢰성 있는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9 첨단국방산업전 및 미래 지상전력기획 심포지엄’은 대전시, 육군교육사령부, 국방기술품질원이 공동 주최하며 매년 대전에서 열린다. 미래 전투발전 수요 창출을 위한 산·학·연 협업 기반을 구축해 기업들의 국내·외 국방시장 진출의 장으로 활용되고 있다.

오서윤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아미 에우제니는 우리나라 저소득 가정의 소외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주얼리 판매 수익금의
20%를 사단법인 위스타트에 후원하고 있다.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대표이사 : 신동재  |  전무이사 : 이창석   |  편집국장 : 김영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9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