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에 대한 오행의 수다 [화탁지 칼럼]

오경아 비엘티 아케아 대표l승인2019.08.07l수정2019.08.07 11: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미디어파인 칼럼=화탁지의 음양오행 성격론] 재미를 위해 오행의 특징만을 간략하게 설명하였다. 일간(본인의 기운)의 특징에만 국한 시키지 말고 본인이 가지고 있는 오행이 다양하면 특징이 다 나올수 있다는 점을 알아야 한다. 아무리 화기운이라고 해도 수가 많으면 수와 유사한 특징이 더 많이 나타난다.

<만남>
목: 일단 고!
화: 사랑은 가슴이 시키는거지. 머리는 쉬어!
토: 가슴이 뛰는게 어떤 느낌인지는 모르지만 변함없을 자신은 있어.
금: 너 언제 내꺼 될래?
수: 언제부터인지 모르지만 애인이 되어있다.

<열애 중>
목: 내 눈엔 너밖에 안보여. 넌 나의 태양!
화: 널 위해 죽을수도 있어. (너가 여러 명)
토: 가슴은 여전히 뛰지 않지만 변함없을 자신은 있어.
금: 너 누구꺼라고 했지?
수: 내 안에 불있다.

<권태기>
목: 나무가 위로만 자라니?
화: 사랑은 열정이 다가 아니야. 우리 생각할 시간을 갖자. (이미 다른 사람과 교제 중)
토: 뛰지도 않은 가슴이 멈출리 없잖아?
금: 다른 내꺼 물색 중.
수: 물로 변신. (티는 안남)

<싸울때>
목: 삐진다. 닥치고 삐진다. 참, 욱하기도 잘한다.
화: 말많고 소리만 요란하다. (조금 지나면 싸웠는지도 잊어버린다)
토: 중립적인 입장에서 옳고 그름을 따진다. 감정은 최대한 배제한다.
금: 냉철하게 비판한다. 입에 칼을 물었다.
수: 다 듣고 있다가 혼자 판단하고 결심한다.

<이별>
목: 나는 님을 보내지 아니하였습니다. (가게끔 원인은 제공한다)
화: 우리 사랑한거 맞지? (놓친 고기가 아쉽다)
토: 참을만큼 참았어. 후회하지 않아.
금: 우리가 언제 사랑했니? 번호 삭제할게. (속으론 슬프다)
수: 추억은 가슴속에 고이고이 묻어둘게.

▲ 오경아 비엘티 아케아 대표

[오경아 대표]
건국대 철학과 졸업
전 수능영어강사(번역가)
현 비엘티 아케아 대표
현 교환일기 대표
현 세렌 사주명리 연구소 학술부장
미디어파인 칼럼니스트

오경아 비엘티 아케아 대표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아미 에우제니는 우리나라 저소득 가정의 소외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주얼리 판매 수익금의
20%를 사단법인 위스타트에 후원하고 있다.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대표이사 : 문수호  |  전무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9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