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디스크, 비수술 치료로 충분한 개선 가능 [김상신 원장 칼럼]

김상신 원장l승인2020.05.16l수정2020.05.16 11: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대전 메트로신경외과 김상신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목디스크는 허리디스크와 더불어 현대인의 고질병으로 여겨지고 있다. 스마트폰 및 PC 사용의 증가로 인한 잘못된 자세, 학습이나 업무를 위해 장시간 앉아있는 자세 등이 목 건강을 위협하고 있기 때문이다.

목디스크는 경추뼈와 경추 사이의 디스크가 탈출하거나 파열되면서 통증이 느껴지는 질환이다. 디스크가 탈출할 경우 신경을 압박, 자극하게 되고 이때 통증이 느껴지게 되는 것이다. 목디스크가 발생한 경우에는 목과 어깨를 시작으로 팔까지 통증이 나타날 수 있다.

목, 어깨, 팔 등의 통증은 물론 두통과 뒷목 통증, 손가락의 부분적인 감각 이상, 팔저림 등의 증상도 함께 나타날 수 있다. 하지만 대부분 많은 사람들이 이러한 통증이 일시적인 것으로 여기는 경향이 크며, 통증을 지속적으로 느끼더라도 무시하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다. 이는 증상을 악화시키는 지름길이다.

목디스크는 조기에 발견해 진단, 치료한다면 비수술적인 방법으로도 충분한 호전이 가능한 만큼 빠른 내원이 답이다. 디스크 증상이 나타난 초기에는 물리치료나 도수치료 등의 보존적 요법을 비롯해 신경차단술, 신경성형술 등의 비수술적인 치료 방법을 동원할 수 있다.

그중에서도 신경차단술은 자극된 신경 주위에 약물을 주입해 치료하는 방법이다. 화면으로 송출되는 영상을 통해 통증 원인 부위에 직접 주사해 정확도가 높은 것은 물론, 빠르게 붓기를 가라앉히고 염증을 완화할 수 있다.

다만 신경차단술은 전문의의 숙련된 실력이 중요하다. 통증 부위를 정확하게 맞춰야 하는 것은 물론 약물 주입 부위를 정확하게 짚어야 하기 때문이다. 또 시술 후 개인에 따라 붓기, 통증 등의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어 경험이 풍부한 전문의에게 시술받는 것이 중요하다.

도수치료 또한 자주 시행되는 치료 방법이다. 도수치료는 긴장된 근육을 부드럽게 풀어주고, 틀어진 관절을 원위치로 돌려 통증을 완화한다. 이는 관절 기능 회복을 돕는 것은 물론 통증 완화에 효과적이다. 특히 신체 균형을 바로잡는 교정 효과까지 있다.

이러한 도수치료는 해부학적 지식을 바탕으로 숙달된 도수치료사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도수치료의 경우 도수치료사가 직접 손과 도구를 이용해 경직된 근육과 틀어진 관절•척추 등을 맞추기 때문에 숙달된 도수치료사를 선택해야 한다. 또 관절과 근육•인대가 약해진 경우, 관절염이 심한 경우는 도수치료 후 어지럼증, 통증 악화, 증상 악화 등의 부작용을 겪을 수 있어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 후 치료를 결정해야 한다.

목디스크는 치료보다 예방이 중요하다. 잘못된 생활 습관은 목디스크 발병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평소 자세에 신경을 써야하며, 장시간 스마트폰 사용 등을 자제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이외에도 엎드려 자는 자세, 엎드려 스마트폰사용 및 책을 보는 자세 등은 피해야 한다. 또 목과 허리의 뻐근한 증상이 있다면 가벼운 스트레칭 등으로 경직된 근육을 풀어주는 것이 좋다.(대전 메트로신경외과 김상신 원장)

김상신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0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