뻐근하고 결리는 목통증 증상...한의원 목디스크 치료방법은? [김남훈 원장 칼럼]

김남훈 원장l승인2020.05.21l수정2020.05.21 17: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분당 미금역 모커리한의원 김남훈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스마트폰을 보며 출근하던 K씨는 갑작스러운 목통증을 느꼈다. 일시적인 증상이라 생각하고 넘겼지만 날이 갈수록 목이 뻐근하고 결리는 듯한 증상과 함께 통증은 더 심해졌다. 결국 이 씨는 병원을 찾았고 목디스크라는 진단을 받았다.

이처럼 스마트폰을 하면서 고개를 숙이거나 목을 앞으로 빼게 되면 경추 변형을 초래하기에 주의해야 한다. 특히 잘못된 자세를 방치할 경우 통증으로 인해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을 수도 있을 뿐만 아니라 목디스크로 발전할 가능성도 높다.

목디스크는 잘못된 자세가 주 원인으로 목 뼈와 뼈 사이에 위치한 디스크가 파열되어 주변 신경을 누르면서 다양한 증상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스마트폰을 사용할 때 고개를 푹 숙이는 습관이 목의 C자 커브를 1자 혹은 거북목 형태로 변형시켜 목의 하중을 증가시키고 이 때문에 목디스크로 악화되는 경우가 많다.

목디스크증상은 목통증을 비롯해 눌리는 신경 위치에 따라 어깨통증, 팔저림, 손저림 등을 동반하기도 한다. 목디스크 초기에는 바른 자세를 유지하면서 잘 관리해주면 저절로 좋아지는 경향이 있는데 이때 충분한 휴식이 뒷받침되어야 한다. 목이 아프면 목에 힘을 주게 되는데 이때는 눈을 감고 심호흡을 하며 스트레스를 관리해주면 좋다.

목디스크 통증이 심하다면 비수술적 요법을 통한 치료를 고려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그 중 약침요법, 이완추나 등 한의원 등을 통한 한방치료가 선호 받고 있다. 약침요법은 한약을 정제한 약침액을 목 주변 통증부위에 주입하여, 염증과 통증을 줄여주고 신경 기능의 회복을 돕는다. 이완추나는 목디스크로 인해 경직되어 있던 목 주변의 근육과 인대를 한의사가 직접 풀어주어, 경추 마디 관절이 부드럽게 움직일 수 있도록 해주어 치료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

아울러 목디스크는 잘못된 자세로 나타나는 생활습관 병으로 치료를 받으면서 잘못된 자세를 교정하고 목에 좋은 운동을 실천하면 비수술 한방치료로 좋아질 수 있다. 무엇보다 목디스크는 좋은 치료를 받더라도 잘못된 자세를 취하면 언제든 재발할 수 있어 올바른 생활습관과 목디스크에 좋은 운동법 등을 통해 치료 후에도 세심한 관리가 중요하다.(분당 미금역 모커리한의원 김남훈 원장)

김남훈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0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