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엘 니도(El Nido), '우리의 안전한 안식처 Our Safe Haven’ 새로운 관광 브랜드 슬로건 제시

미디어파인 허승규 선임기자l승인2020.08.21l수정2020.08.21 20:0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필리핀 팔라완 내, 아름다운 라군과 다이빙으로 유명한 엘 니도가 뉴 노멀 시대에 맞춘 새로운 관광 브랜드 슬로건인 ‘우리의 안전한 안식처’ (Our Safe Haven)를 공개했다.

▲ 엘 니도 라스카바나스 비치의 해변가
▲ 엘 니도 낙판 비치의 맞닿은 바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뉴 노멀’ 시대에 적합한 관광 트렌드를 반영하기 위해, 엘 니도는 기존 ‘친근한 파라다이스’(Friendly Paradise) 에서 ‘우리의 안전한 안식처’로 엘 니도의 새로운 관광 브랜드 슬로건을 제시했다.

크리스틴 니콜 림, 시의회 의원은 “새로운 관광 브랜드 슬로건을 통해 엘 니도가 코로나로부터 안전한, 청정 지역임을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길 바란다”고 언급하며, “지역주민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에게 안전한 지역으로 자리매김하고, 나아가 관광객들이 엘 니도를 제 2의 고향이라고 느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알빈 아코스타 시 관광 담당자(Municipal Tourism Officer)는 “우리의 새로운 관광 브랜드 슬로건은 코로나뿐만 아니라, 개개인이 갖고 있는 문제나 스트레스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는 안식처라는 점을 담고 있으며, 엘니도는 코로나 이후, 자연과 함께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싶어하는 관광객들을 위한 환경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미디어파인 허승규 선임기자  love24hours@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0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