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성적인 어깨통증 유발하는 오십견, 원인 해결하는 치료 필요 [이세연 원장 칼럼]

이세연 원장l승인2020.09.11l수정2020.09.11 11:3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장덕한방병원 이세연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현대인들은 누구나 크고 작은 어깨 통증에 시달리고 있다. 어깨 통증은 다양한 원인에 의해 유발되고, 그만큼 흔하기 때문에 대수롭지 않게 여기며 방치하는 경우가 존재한다.

얼마 전, 어깨 통증을 호소하며 병원을 방문한 50대 남성 환자의 경우도 이와 같았다. 처음에는 가벼운 어깨 통증으로 생각해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고 나아지겠지라는 생각으로 방치했다고 한다. 하지만, 이와 같이 어깨 통증이 생겼음에도 방치를 하는 경우, 더 큰 질환으로 번질 가능성이 있다. 해당 환자는 오십견 진단을 받았다.

힘줄이 닳아 떨어지거나 가늘어지면 근력이 떨어져 몸이 힘줄을 보호하고자 유착을 일으키고, 이러한 유착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면서 통증이 시달리게 되는 것이 오십견이다.

유착이 본격적으로 진행된 상태에는 치료를 위해 스테로이드 주사를 맞게 되는데, 주사를 맞는다 해도 이는 1~2주 이상의 효과를 보기가 힘들다. 또, 스테로이드 주사를 지속적으로 맞다 보면 내성이 생겨 2~3번 주사 이후로는 효과를 보지 못해 치료를 받아도 통증이 더 심해져 치료가 어려운 질환 중 하나다.

유착성관절낭염이라고 부르기도 하는 오십견은 이름 그대로 50대 중년들에게 자주 나타나는 질환이다. 하지만, 근본적인 원인은 어깨 회전근개 힘줄에 문제가 생겨 나타나는 데서 찾을 수 있다. 힘줄에 대한 문제가 중년층에게 자주 나타날 뿐, 오십견은 나이에 관계없이 주의할 필요가 있는 질환이다.

오십견은 증상을 제대로 진단하고, 초기에 치료를 시작하면 수술이 없는 비수술 방법으로도 치료가 가능할 수 있다. 오십견의 근본적인 원인인 회전근개 힘줄에 대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치료를 받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오십견의 치료법으로는 양방치료와 한방치료를 협진해서 치료를 받는 양·한방 협진치료법이 있는데, DNA 주사 치료, 체외충격파 치료 등의 양방치료로 손상된 힘줄을 재생시키는 것과 동시에 침 치료, 한약 치료 등의 한방치료법으로 어깨의 섬유화와 어혈을 관리해 통증의 재발을 방지하고 건강한 어깨 상태를 만드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이렇듯, 오십견은 근본적인 원인을 알고 초기에 치료하면 수술 없이도 치료가 가능하지만, 이를 치료 없이 방치한다면 심각한 상황을 야기시킬 수 있다. 오십견을 방치하면 만성적인 어깨통증과 동시에 영구적인 운동장애를 입을 수 있으므로, 오십견을 의심할만한 어깨통증이 생겼다면, 주저하지 말고 병원에 방문해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장덕한방병원 이세연 원장)

이세연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0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