갱년기 여성질환, 요실금·질건조증 치료… 성형수술 필요? [정미림 원장 칼럼]

정미림 원장l승인2020.11.19l수정2020.11.19 14: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정미림 미림한방병원 대표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겨울철이 되며 여성질환을 호소하는 의료소비자들이 많아지고 있다. 특히 중년의 여성의 경우가 많다. 이는 평소 젊은 여성들보다 중년 여성들이 방광 주변의 근육 및 조직 수축이 약해진 탓에 추워진 날씨로 갱년기 여성질환이 찾아온 것이다.

갱년기 여성질환의 경우 어느 정도 자가 진단이 가능해 자신이 해당 증상을 보인다면 의료기관을 찾아 심도 있는 상담 및 진찰을 하는 게 좋다.

대표적인 요실금 증상으로는 소변을 도저히 참을 수 없는 절박성 요실금의 증상과 복부에 힘을 주고 행동할 때 요실금 증상이 발생하는 복압성 요실금, 두 증상이 함께 동반되는 복합성 요실금 이 있다.  또한 긴장을 하거나 방광 내 소변이 다 차면 의도하지 않게 소변이 새는 증상인 범람성 요실금 등이 있다.

질건조증 증상으로는 생식기 점막의 건조함이 느껴지거나 질 분비물의 양, 소변의 변화 및 횟수, 생리양의 변화 등으로 의심할 수 있다.

그러나 의료소비자들이 병원을 찾을 시 모든 여성질환을 한 번에 치료할 수 없다는 사실도 알아야 한다. 간혹 요실금, 질 건조증을 치료하기 위해 내원해 질축수를 위한 질성형 등 기타 여성성형수술도 함께 하길 원하기 때문인데 이는 일부 여성이 간혹 질축소 등 여성질환 치료와 요실금 치료원리가 같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는 별개 요소다.

평소 자신의 건강을 진단하고 관리하는 것도 아주 중요하지만 여성 갱년기 증상이 발생한 경우 의료기관을 찾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최근에는 한방치료인 ‘요실금 매선’을 병원을 찾는 의료소비자들도 늘고 있다. 기존의 타이트 질매선 침술방법을 강화하여 질 내부 자침과 dna재생주사를 통해 만족도가 더 커지고 있는 추세다.

한방에서 이뤄지는 요실금 매선은 약화된 골반 근육을 자연주의적으로 강화시키고, 하복부 기혈 순환을 도와 문제를 해결한다. 이렇다보니 매선치료 후 요실금 치료 효과가 나타난다. 또 여성 비뇨기와 생식기에 생기기 쉬운 어혈, 냉적 등 노폐물 제거를 기대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요실금 및 질건조증은 건강하고 활기찬 여성으로의 삶을 지속하기 위해 꼭 완치해야 하는 증상이고 평소 이러한 증상이 우려된다면 카페인이 함유된 음료나 알코올 섭취는 자제하고 흡연이나 비만 등의 문제도 개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정미림 미림한방병원 대표원장)

정미림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0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