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과에서 알려주는 피부 수분관리법, 피부장벽을 잘 관리해야 [박의정 원장 칼럼]

박의정 원장l승인2021.02.17l수정2021.02.17 10: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진주 고운피부과의원 박의정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날씨가 춥고 건조해질수록 인체의 피부 장벽은 손상당할 가능성이 점차 커진다. 특히 피부는 주변 온도와 습도의 변화에 매우 민감하고, 온도변화에 따라 열을 발산하거나 신체의 수분이 빼앗기지 않도록 조절하게 된다. 그러나 아침저녁으로 일교차가 크거나 날씨의 변화가 심해지는 등 주변 환경이 급속하게 변할 경우 자체적인 조절이 쉽지 않아 피부 속 수분 유지가 어려워지며 가려움증 및 피부 처짐 등의 현상이 나타난다. 특히 피부 장벽이 손상되면 세균이나 알레르기, 아토피, 곰팡이, 탄력 저하 등 피부를 악화하는 요인에 노출되어 피부질환이 쉽게 발생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그렇다면 피부 장벽은 어떻게 보호할 수 있을까? 너무나도 많은 악화 요인들이 있으므로 그에 맞는 최적의 방법을 찾기엔 어려울 수 있다. 그리고 의료진의 도움 없이 스스로 진행하는 경우 일반적인 화장품이나 마스크팩, 피부관리실, 피부관리기 등의 도움을 받게 되는데, 이는 피부 속부터 개선이 어려워 일시적인 효과는 얻을 수 있으나 장기적인 효과를 얻기엔 무리가 있다.

그러므로 본인 피부에 대해 정확한 파악을 위하여, 정밀 검사 및 상담을 통해 피부 진단을 받는 것이 필요하다. 피부 장벽을 강화하는 많은 시술 중 최근 많은 이가 찾고, 효과를 얻고 있는 방법에는 LDM 초음파 장비를 이용한 방법과 물광주사, PDRN 등의 주사요법이 있다.

먼저 LDM은 독일 웰코멧 사의 장비로 초음파를 이용한 장비이다. 이 초음파는 피부층 깊숙한 곳에 도달하여 피부층에 직접 에너지를 전달하며, 수분보충과 피부재생 및 진정, 트러블 개선에 도움을 준다. 특히 예민한 피부에도 자극과 통증 없이 작용하며, 시술 즉시 효과가 나타나는 것이 LDM의 주요 특징이다. 그리고 시술 시 조사되는 에너지의 양을 조절할 수 있어 안정적이며 세밀한 시술이 가능하고, 굴곡진 부위에도 손쉽게 시술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물광주사나 PDRN 주사요법은 히알루론산 및 피부 영양 성분을 진피층에 직접 주입하여 피부 수분을 보충하고 피부를 건강하게 만드는 시술이다. 목적에 따라 다양한 성분을 함께 주입할 수 있으며, 성분의 배합에 따라 다양한 효과를 얻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간단한 시술만으로도 높은 효과를 볼 수 있는 것이 주요 장점이지만, 단기간 내에 반복적인 시술을 진행할 경우 주삿바늘의 자극 때문에 피부가 건조해질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이처럼 피부과에서는 다양한 시술을 통해 피부 장벽을 관리하고, 수분 보충이 가능하다. 그러나 동일 장비, 동일 시술이더라도 의료진의 테크닉이나 실력에 따라 효과가 다를 수 있다. 따라서 해당 시술에 대한 노하우 및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인지 먼저 알아보는 것이 중요하고, 상담을 통해 본인에게 필요한 시술인지를 파악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무분별한 시술은 부작용 및 결과 불만족을 야기할 수 있기에 반드시 해당 분야에 관련해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지닌 의료진과 충분한 상담을 통해 결정하는 것이 중요하다.(진주 고운피부과의원 박의정 원장)

박의정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대표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21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