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여솔] 못생겨서 죄송합니다 [김여솔 칼럼]
[미디어파인=김여솔의 청춘을 위한 넋두리] “죄송합니다. 시정하겠습니다.” 갓 입사한 신입사원이나 인턴이 많이 쓸 법한 말이다. 요즘 같은 취업난에서 엄청난 경쟁을 뚫고 살아남은 사람들은 어쨌든 승자일지 모르나, 그렇다고 방심할 수는 없다. 특히 인턴...
김여솔 청춘칼럼니스트  2016-07-09
[김여솔] 유감(遺憾) 시대
[김여솔의 청춘을 위한 넋두리] 요즘 가장 뜨거운 화두는 ‘유감(遺憾)’이 아닐까 싶다. 북한이 지뢰 도발에 대해 북한을 주체로 한 유감을 표명한 것을 사과의 의미로 볼 수 있느냐에 관해 뜨거운 논란이 일고 있다. 이를 두고 일부 정치계에서는 북한이 ...
김여솔 청춘칼럼니스트  2015-08-31
[김여솔] 삼둥이 열풍이 달갑지만은 않은 이유
[김여솔의 청춘을 위한 넋두리] 매주 일요일 5시가 되면 필자는 누가 시키기라도 한 듯 재빨리 TV 앞으로 간다. 스타 아빠와 어린 아이들이 엄마 없이 함께 보내는 48시간을 담은 KBS2 예능프로그램 를 보기 위해서다. 특히 삼둥이는 특유의 귀여움으...
김여솔 청춘칼럼니스트  2015-08-24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23길 47(당주동, 미도파광화문빌딩 601-23호)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편집인 : 이창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7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