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강동형의 시사 논평]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83%, 안희정 지사는 79%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운영 지지율이 다시 83%로 상승했다. 최근 조사에서 79%와 80%를 유지하던 문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한 긍정 평가가 트럼프 미국대통령과의 한미 정상회담 등을 계기로 상승한 것으로 분석됐다. 가...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7-07
[강동형의 시사 논평] G20 정상회의에 참석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도전과 과제 [강동형 칼럼]
북핵해결과 한반도 사드 배치 딜레마문대통령, 협상가로서 국제무대 첫선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와 은 왜 갈등하는가. 6자회담에서 6자는 남과 북,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6개국이다. 여기서 는 대한민국일 수도 있고...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7-05
[강동형의 시사 논평] 갈림길에 선 안철수와 국민의당 [강동형 칼럼]
이유미씨의 녹취록 조작 사건은 예고된 참사.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충격 그 자체였다. 지난달 26일 국민의당 박주선 비대위원장의 사과 내용은 믿을 수가 없었다. 정말일까. 선거에서 많은 흑색선전을 봤지만 이처럼 ...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l  2017-07-04
[강동형의 시사 논평] 탁현민 행정관과 표현의 자유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탁현민 청와대 선임행정관이 과거에 쓴 책에 여성을 비하하는 내용이 들어 있다는 기사와 방송을 접했지만 관심이 없었다. 그러다 최근 들어 탁현민이라는 이름이 또다시 도마에 오르고 여성단체까지 나서 탁 행정관을 경질하라고...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25
[강동형의 시사 논평] 한미정상회담으로 국제무대 데뷔전 치르는 문재인 대통령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과 30일 미국 워싱턴 백악관에서 정상회담을 갖는다. 한미 정상회담은 문 대통령의 국제무대 데뷔전이다. 데뷔전을 치르기에는 상황도 상대도 만만하지가 않다. 이번 회담에...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22
[강동형의 시사 논평]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 83%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84,82,83. 이 숫자의 공통점은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에 대한 지지율이다. 일부 여론조사에서 대통령 지지율이 80% 이하로 나타나자 호사가들은 “올 것이 왔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지만 아직은 전체 지지율에서 큰...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16
[강동형의 시사 논평] 협치의 허와 실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협동이나 협조의 의미에 비해 협치(協治)라는 말은 익숙하지가 않다. 인사청문회가 한창인 요즘 협치가 화두다. 야당이 된 자유한국당은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와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후보, 강경화 외교부장관 지명자의 임...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14
[강동형의 시사 논평]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긍정 평가 84%,역대 최고 기록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정치인에게 인기는 신기루와도 같다. 상종가를 기록하다 언제 그랬느냐는 듯 사라진다. 인기에 영합하다 초심을 잃게 되면 국가가 위기에 빠진다. 우리는 이러한 현상을 역사를 통해 알고 있다. 지지율 부침에 관한한 반면교사...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05
[강동형의 시사 논평] 인사청문회, 시험대에 오른 문재인 대통령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요한복음 8장 7절에 예수가 간음한 여자를 끌고 온 군중들을 향해 ‘너희 중에 죄 없는 자가 먼저 돌로 치라’ 하시고 몸을 굽혀 손가락으로 땅에 무언가 썼다는 구절이 나온다. 얼마후 손에 돌을 들고 있던 사람들이 사라...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04
[강동형의 시사 논평] 어둠 속에서도 역사는 바름을 향해 나아간다-3 [강동형 칼럼]
(3)19대 대통령 선거, 후보들의 부침과 문재인 대통령 당선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19대 대통령 선거일이 5월 9일로 확정됐다.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은 3월16일 대선불출마선언과 함께 대선일을 확정했다.각 정당...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03
[강동형의 시사 논평] 어둠 속에서도 역사는 바름을 향해 나아간다-2 [강동형 칼럼]
(2)박근혜 대통령 파면과 잠룡들의 부침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2017년 새해들어 각 당의 대선 잠룡들의 발걸음도 빨라졌다. 촛불집회가 거듭되면서 2선후보 지지도 2위에 머물렀던 문재인 전 대표가 선두로 부상했다...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02
[강동형의 시사 논평] 어둠속에서도 역사는 바름을 향해 나아간다-1 [강동형 칼럼]
(1)촛불집회와 대통령 탄핵, 위대한 여정의 서막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역사가들은 2016년 10월부터 2017년 5월 9일 문재인 대통령이 당선되기까지 지난 7개월여의 여정을 어떻게 기록할까. 다양한 시각에서 ...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6-01
[강동형의 시사 논평] 안철수 지지율 급상승 원인과 한계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안철수 지지율 급등, 대선 지각변동 신호탄?19대 대통령 선거 정당별 후보경선이 막바지에 접어들고 있다.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경선을 남겨 놓고 있는 민주당 문재인 후보는 안희정 후보와 이재명...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4-01
[강동형의 시사 논평] 더불어민주당 중원 쟁탈전 관전 포인트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문재인 1위, 안희정 2위, 이재명 3위 등 순위 변동은 없을 듯더불어민주당 대전·세종·충청지역 후보경선은 변수가 많아 결과를 예측하기가 쉽지 않다. 중원싸움에서 문재인 후보가 과반수 획득에...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3-29
[강동형의 시사 논평] 아전인수(我田引水)도 유분수(無分數)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민주당, 국민의당 호남 경선 관전 포인트가뭄으로 물이 부족한 벼농사 철이면 들녘에는 물 전쟁이 발생한다. 이웃 논으로 흘러가는 물길을 막은 뒤 자신의 논으로 물을 대다가 싸움이 벌어지고, 밤...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3-27
[강동형의 시사 논평] 문재인 호남지지율 하락, 진실과 왜곡사이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한국갤럽 여론조사에 나타난 호남 지지율 변화 분석19대 대선후보 경선이 한창이다. 더불어 민주당과 국민의당 후보들이 경선의 첫 관문인 호남에서 표심 잡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 신문과 방송은 연...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l  2017-03-25
[강동형의 시사 논평] 안희정 후보 대연정 발언, 수위 조절해야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더불어민주당 후보경선 토론회에서 또다시 안희정 후보의 대연정 카드가 논란이 되고 있다. 안 후보는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중도하차에 따른 반사이득과 새누리당을 포함한 대연정 발언으로 지지율 상승 효과로 페이스메이커에서...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3-16
[강동형의 시사 논평] 제3지대 빅텐트, 대세 문제인 꺾을 수 있을까.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대선 일자가 확정됨에 따라 제3지대 빅텐트론이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 원내 제1당인 더불어민주당을 제외한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등 3당이 개헌작업에 박차를 가하기로 한 것도 빅텐트의 신호탄이라 할 수 있다.공...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3-16
[강동형의 시사 논평] 황교안 권한대행 불출마 선언, 대선후보 득실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19대 대통령 선거일이 55일 후인 5월 9일 치러지게 됐다. 오늘 임시국무회의에서 황교안 권한대행은 불출마 선언과 함께 대선 투표일을 확정했다.황 권한대행의 불출마로 각 후보 간 득실 계산이 한창이다. 출마여부를 밝...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3-16
[강동형의 시사 논평] 역사적 그날, 3.10 [강동형 칼럼]
[미디어파인=강동형의 시사 논평] “대통령 박근혜를 파면한다.” 이정미 헌법재판관이 주권재민을 확인하는 역사적인 순간이었다. 불과 3~4개월 전만해도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 일어났다. 헌법재판관 만장일치 의견은 그들의 의견이라기보다는 국민의 염원을 ...
강동형 전 서울신문 논설위원  2017-03-10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23길 47(당주동, 미도파광화문빌딩 601-23호)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편집인 : 이창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7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