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일링을 자주하면 이가 약해지나요? [윤정진 원장 칼럼]

그루터기치과 윤정진 원장l승인2019.01.14l수정2019.01.14 14:1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미디어파인=그루터기치과 윤정진 원장의 이(齒)로운 이야기] “스케일링을 자주 하면 이가 약해진다는데 정말인가요?”라는 질문을 자주 듣습니다.

음식물을 섭취하고 올바르게 양치질을 하지 않으면 치태라는 것이 생깁니다. 치태는 음식물 찌꺼기와 입 속 세균, 세균이 음식물을 먹고 난 배설물 등이 섞여서 생긴 끈적끈적한 점성 물질입니다. 치태가 제거되지 않는 상태에서 침 속의 미네랄 성분과 만나게 되면 딱딱하게 굳게 됩니다. 이를 치석이라고 합니다. 치태와 치석은 충치와 잇몸 질환을 유발하는 주요 원인입니다.

치석은 처음에는 잇몸 가장자리에 생겨서 잇몸과 치아 사이로 파고 들어갑니다. 이 때 잇몸에 염증을 일으킵니다. 잇몸에 염증이 생기면 잇몸이 붓고 피가 납니다. 치아뿌리 주변을 둘러싸고 있는 뼈인 치조골을 녹입니다. 치아가 잇몸에 튼튼하게 자리하려면 치조골이 건강해야 합니다. 치조골이 녹으면 치아를 잃게 될 수 있습니다. 심할 경우 잇몸 염증이 전신으로 퍼져 심혈관 질환 및 폐렴 등을 초래하기도 합니다.

치태와 치석의 가장 큰 차이점은 칫솔질로 제거되는지 여부입니다. 치태는 칫솔질로 제거되지만 치석은 스케일링만으로 제거됩니다. 반드시 제거해야 하는 이 치석은 오래된 경우 쉽게 제거되지 않습니다. 치석은 예민한 치아의 뿌리부분에 붙어있는 경우가 많아 미세 진동을 이용한 스케일러로 치아 뿌리부분에 있던 치석을 제거하면 일시적으로 시린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치석이 떨어져간 부위가 큰 경우 식사 때 마다 음식물이 끼는 경험을 하게 됩니다. 스케일링을 받고 나면 오히려 치아가 약해진다고 오해하는 이유입니다. 하지만 기존의 치석이 있던 자리에 음식이 끼는 것이지 잇몸이 망가진 것은 아닙니다. 스케일링은 치아를 오래도록 쓰고자 하는 노력이지 치아를 망가뜨리는 행위가 절대 아닙니다.

목욕을 하면 때를 벗겨내는 것이지 피부를 벗겨내는게 아닌 것과 같습니다. 목욕을 자주하면 때가 적듯 스케일링도 자주하면 덜 아프고 시간도 적게 걸리며 건강한 잇몸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 그루터기치과 윤정진 원장

[그루터기치과 윤정진 원장]
-대한 치과 보존학회 인정의
-대한 치과 근관치료학회 정회원
-대한 구강악안면 임플란트학회 정회원
-단국대학교 치과대학 보존과 외래교수
-그루터기치과 이수점 대표원장

그루터기치과 윤정진 원장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발행인 : 문수호  |  전무이사 : 이창석   |  편집인·편집국장 : 김영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9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