뜀뛰기 선수 ‘캥거루(kangaroo)’ [김권제 칼럼]

김권제 칼럼니스트l승인2019.08.06l수정2019.08.06 12:1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미디어파인 칼럼=김권제의 생활어원 및 상식] 캥거루(kangaroo)는 캥거루과의 대형 유대류로 캥거루과에 속한 몸이 큰 모든 종들과 가장 작은 몇몇 종을 가리키기도 한다. 왈라비는 캥거루와 비슷하나 캥거루보다 조금 더 작다. 호주, 뉴기니섬, 태즈메니아섬 및 그 주변 여러 섬에 분포한다. 캥거루는 호주를 상징하는 동물로 3~6천 만 마리가 야생에서 서식한다. 개체수 급증으로 호주 정부는 1993년부터 캥거루의 사냥을 허용했고 식품으로도 승인하면서 사람들이 캥거루 고기를 먹는다.

캥거루류는 몸길이가 23cm~2.5m 이상 다양하다. 캥거루의 뒷다리는 크고 강하며, 앞다리는 짧고 작다. 소형종이나 수상생활을 하는 종은 뒷다리가 덜 발달했다. 캥거루는 뒷다리로만 깡충깡충 뛴다. 1종을 제외한 모든 종이 뒷발의 가장 안쪽 발가락이 없다. 짧은 앞다리는 사람의 팔처럼 사용되고 손가락 모두에는 날카로운 손톱이 있다. 꼬리는 뛸 때 균형을 잡아 주는데, 큰 종은 90cm가 넘는다. 단거리는 시속 64km까지 뛴다. 캥거루 작고 사슴 같은 머리에, 입은 작고 입술이 튀어나왔다. 크게 선 귀는 둥글며, 앞에서 뒤로 돌릴 수 있다. 몸은 짧은 털로 덮여 있고 대부분의 종이 갈색 또는 회색털을 갖고 있고, 머리, 등, 발의 윗부분에 줄무늬가 있는 것도 있다.

임신기간은 30~40일 정도로 보통 1년에 1마리씩 낳는다. 하복부 앞에 육아낭이 있어서 출산 직후 새끼는 스스로 앞발을 이용해 그 속에 들어가서 젖꼭지에 달라붙어서 자란다. 보통 4개의 젖꼭지 중 하나에 매달린다. 1개월 동안 육아주머니 속에 있으며 그후 한동안 젖을 먹으면서 어미 곁에 머문다. 보통 6~12개월이면 독립한다.

캥거루는 덤불이나 산림, 암석지, 탁 트인 초원이나 숲 등에서 살고, 일부 종은 수상생활을 한다. 잡식성의 일부 소형종 캥거루 외에는 모두 초식성으로 어금니가 넓고, 융기나 결절이 있어 먹이를 으깨는데 알맞다. 천적으로는 독수리 같은 큰 맹금류와 고아나 왕도마뱀(goannas), 비단뱀류, 딩고류, 여우, 사람 등이 있으며, 사람들은 고기와 가죽을 얻기 위해 또는 가축과 먹이를 경쟁한다는 이유로 죽인다.

캥거루는 세 부류로 나뉜다. 대형 캥거루류와 쥐캥거루, 냄새쥐캥거류다. 대형 캥거루류에는 회색 캥거루, 긴털 왈라루, 붉은 캥거루와 나무오름 캥거루 등이 있다. 이들은 호주와 태즈메이니아의 동부와 남서부의 숲에 사는데, 동부 해안지역의 것들은 털이 길고 은회색이지만 내륙의 것들은 털이 짧고 회색이다. 수컷은 키가 2~3m 이상이고, 몸무게는 65kg 이상이다. 호주 내륙 목초지의 붉은캥거루도 대략 비슷한데 동부에 사는 암컷은 청회색이다. 좀더 작고 땅딸막한 긴털 왈라루는 짙은 회색 또는 분홍빛의 갈색을 띠며, 빅토리아를 제외한 호주 전역의 암석 지역에 산다. 이들 대형 캥거루는 'old man' 또는 'boomer'라고 불리는 가장 큰 수컷의 지도 아래 무리(mobs)를 지어 산다.

나무오름캥거루는 뉴기니의 나무오름캥거루속의 3종으로, 그중 2종은 퀸즐랜드의 우림에서 산다. 쥐캥거루류는 큰 종이 토끼만 하다. 흰띠쥐캥거루는 많은 입구를 가진 큰 땅굴에서 산다. 쥐캥거루류의 다른 종인 포토루는 뒷다리가 짧고 코가 뾰족해 쥐같다. 냄새쥐캥거루류는 몸집이 쥐처럼 작다. 캥거루류의 다른 종과는 달리 뒷발의 발가락이 4개가 아니라 5개다.

뜀뛰기 선수 ‘캥거루(kangaroo)’는 어디에서 유래된 말일까?

‘Kangaroo’는 퀸즐랜드 주 쿡타운 지역의 호주 토착민 언어 중 하나인 구구이미티르어(Guugu Yimithirr) 족의 흑색 또는 회색 캥거루종을 지칭하는 ‘gangurru’에서 유래했다고 본다. 이 동물 이름은 1770년 7월 12일 Joseph Banks 경의 일기에 처음 ‘kanguru’로 기록되었다. 1770년 8월 4일 제임스 쿡이 ‘kangaroo’라 기록하였다. 하지만, 잘못된 민간어원설이 퍼졌는데, 제임스 쿡이 원주민에게 "저 동물의 이름은 무엇이냐?" 묻자 원주민이 그 말을 알아듣지 못해 "I don't understand you" 즉, ‘gangurru’라 대답을 한 것이 캥거루의 어원이 되었다는 설로 1970년대 언어학자 John B. Haviland가 이 설은 허위라고 밝혔다. Kangaroos는 종종 구어로 ‘roos’로 불린다. 수컷은 ‘bucks’, ‘boomers’, ‘jacks’ 혹은 ‘old men’이라 불리고 암컷은 ‘flyers’, ‘jills’라 불리며 어린 것은 ‘joeys’로 불린다. 캥거루에 대한 집합명사는 ‘mob’, ‘troop’, 혹은 ‘court’다.

[김권제 칼럼니스트]
고려대학교 영어교육학과 졸업
미디어파인 칼럼니스트

김권제 칼럼니스트  .
<저작권자 © 미디어파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아미 에우제니는 우리나라 저소득 가정의 소외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주얼리 판매 수익금의
20%를 사단법인 위스타트에 후원하고 있다.
여백
미학적 포토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 10층 1016호(적선동, 광화문 플래티넘  |  대표전화 : 02-734-8802  |  팩스 : 02-6383-0311 ㅣ 발행일자 : 2015년 1월 1일
등록번호 : 서울 아0354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20일 ㅣ제호 : 미디어파인 ㅣ 대표이사 : 문수호  |  전무이사 : 이창석   |  주필 : 김주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석
Copyright © 2019 미디어파인. All rights reserved.